LPGA골프웨어, 고진영 X 유연석 화보로 화제

   한세엠케이(대표 김동녕 김문환)의 트렌디 퍼포먼스 골프웨어 ‘LPGA골프웨어’가 전속모델 유연석과 후원선수 고진영 프로의 2019 봄· 화보를 공개했다.

   방콕에서 진행한 화보에서 두 사람은 레드와 화이트 컬러로 산뜻한 니트를 입고 봄 분위기를 전달한다. LPGA골프웨어는 이번 시즌부터 상품에 열접착식 가공과 심테이프를 이용한 무봉제 기법(Construction without sewing)을 적용했다. 기존 봉제 기술에서 불가능했던 과감한 절개 라인과 인체공학적 패턴을 적용할 수 있어 이번 시즌 상품들은 입었을 때 착용감이 더욱 좋아졌다고. 여기에 이번 시즌 ‘백 투 더 오리진(BACK TO THE ORIGIN)’이라는 콘셉트의 새로운 라인을 선보인다. 이를 통해 LPGA의 로고에 있는 레드, 옐로, 그린, 블루 4색을 활용해 브랜드의 오리지널리티를 강조한 다양한 상품을 출시한다.

    LPGA골프웨어 마케팅 담당자는 “매년 새로운 스타일의 디자인과 함께 기능성을 높인 고품질의 골프웨어를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S/S 시즌에는 무봉제 기법 등 기획과 공정 과정전반에 걸쳐 세심한 고안을 반영해 향상된 착용감을 느낄 수 있으며, 오리지널리티를 살린 컬러플레이로 강렬하고 화려한 색감의 LPGA골프웨어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LPGA 골프웨어는 기능성을 극대화한 퍼포먼스 스타일과 동시에 평상시에도 착용 가능한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골프웨어 시장의 다크호스로 떠오르고 있다. 지난해에는 고진영, 장하나 프로 등이 소속된 LPGA골프웨어 선수창단식을 진행하는 등 국내는 물론 해외 무대를 아우르는 브랜드 활동으로 자사 상품의 우수성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있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